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경찰, 양현석 전 YG대표 성매매 알선 혐의로 입건…피의자 전환
2019년 07월 17일 오후 21:03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성매매 알선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7일 양현석 전 대표를 성매매 알선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사진=조이뉴스24 포토DB]


경찰에 따르면 양현석 전 대표는 2014년 9월 말레이시아 출신 금융업자 조 로우 일행에게 강남 소재 유흥업소에서 성접대를 제공한 의혹을 받고 있다.

또 MBC '스트레이트'는 이 자리에 유흥업소 종사자 '정마담'과 가수 싸이가 동석했다고 보도해 파장을 일으켰다. 또한 스트레이트 제작진은 같은 해 10월 정마담이 인솔한 유흥업소 여성들이 YG 직원을 통해 프랑스에 갔다는 의혹도 함께 제기했다.

이에 양현석 전 대표는 지난 6월 27일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에 출석해 9시간가량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당시 양현석 전 대표는 혐의 및 의혹을 모두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양현석 전 대표를 피의자로 전환함에 따라 성접대 의혹 역시 본격적으로 수사가 진행될 전망이다.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후쿠시마는 안전하..
[글로벌 인사이트]중국 환율조작국..
[닥터박의 생활건강] 불면증 이겨내..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