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가요 팝
펜타곤 후이 "'프듀X' 자작곡과 집안싸움, 선의의 경쟁 됐으면"
2019년 07월 17일 오후 17:1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펜타곤 후이가 '프로듀스X101'와 맞붙게 되는 소감을 밝혔다.

17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그룹 펜타곤 9번째 미니앨범 'SUM(ME:R)'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펜타곤 후이 [사진=조이뉴스24 포토DB]


후이는 이번 컴백 신곡 '접근금지'와 Mnet '프로듀스X101' 생방송 평가곡 '소년미'가 맞붙는 소감에 대해 입을 열었다.

후이는 "재밌는 느낌의 경쟁이 될 것 같다. 개인적으로 경쟁했으면 좋겠다. 결과적으로 두 곡 다 잘 되면 내게 좋은 일이 될 것"이라 말했다.

이어 후이는 "'프로듀스X101' 분들께 드린 노래와 펜타곤의 노래 둘 다 소중하다. 내 마음 속에서 선의의 경쟁을 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펜타곤 타이틀곡 '접근금지'는 멤버 후이와 래퍼이자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함께 작업한 위트와 재치가 넘치는 힙합 장르의 곡으로, 누군가를 너무 좋아하지만 반대로 좋아하지 않는 척을 했던 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쉽고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녹여냈다.

17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브레튼 우즈 75년,..
[닥터박의 건강칼럼] 해외여행 다녀..
[글로벌 인사이트]후쿠시마는 안전하..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