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엑시트' 임윤아 "영화 첫 주연, 부담감보다 '나만 잘 하면 된다' 생각"
2019년 07월 17일 오후 16:4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임윤아가 영화 첫 주연에 대한 부담감은 크지 않다고 밝혔다.

임윤아가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GV용산에서 진행된 영화 '엑시트'(감독 이상근) 언론배급 시사회에서 "드라마 주연은 해왔지만, 영화에서 주연을 하는 건 이번이 두 번째다"라고 운을 뗐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임윤아는 "큰 롤을 맡은 것에 대한 책임감이나 부담감 보다는 저는 항상 '나만 잘하면 된다'는 생각을 한다. 멋진 분들과 함께 하기 때문에 제가 잘 어우러질 수 있도록 잘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작품에 임했다"고 전했다.

또 임윤아는 "촬영하기 전부터 클라이밍을 배우고 액션 스쿨도 다니며 준비를 했다. 의주는 지치지 않는 체력과 남 못지 않게 달릴 수 있는 것이 큰 매력이라고 생각했다"며 "처음에는 대본을 보고서 체력적으로 힘들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걱정이 됐는데, 준비도 많이 하고 현장에서 다들 에너지를 내주셔서 힘이 났다"라고 액션 준비 과정을 설명했다.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하는 청년백수 용남(조정석 분)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 분)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다. 오는 31일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후쿠시마는 안전하..
[글로벌 인사이트]중국 환율조작국..
[닥터박의 생활건강] 불면증 이겨내..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