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가요 팝
에버글로우 시현·이런 "'프듀48' 멤버들 데뷔 반가워, 선의의 경쟁"
2019년 08월 19일 오후 17:0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걸그룹 에버글로우 시현, 이런이 '프로듀스48' 멤버들의 데뷔에 반가움을 드러냈다.

에버글로우(이유 시현 미아 이런 아샤 온다)는 19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두 번째 싱글 앨범 'HUSH'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시현은 "첫 컴백이라 설레기도 하고 긴장도 된다. 정말 열심히 해서 후회하지 않을 최고의 무대를 보여주겠다"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온다는 "또다른 무대를 보여줄 수 있어 정말 기쁘다"고 했고 이유는 "데뷔 쇼케이스를 한 지 얼마되지 않은 것 같은데 두번째 쇼케이스를 열게 됐다. 준비한 만큼 좋은 모습 보여주겠다"고 약속했다.



에버글로우는 공교롭게도 '프로듀스48' 출신 걸그룹들과 비슷한 시기 컴백하게 됐다. 멤버 시현과 이런은 '프로듀스48'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시현은 "'프로듀스48'이 끝날 때 데뷔를 꼭 회사에서 해서 만났으면 좋겠다고 하고 인사했다. 시기가 잘 맞고 타이밍이 맞아서 로켓펀치, 파나틱스가 같이 데뷔가 겹쳤다. 반갑고 감격스럽다. 같은 팀이 아니다보니 선의의 경쟁을 해야 하지만 반갑고, 안부도 묻고 싶다"고 뭉클한 마음을 전했다.

이런은 "오랜만에 만나서 반갑고 서로 발전되는 모습으로 무대를 함께 하게 되서 너무 좋다. 만나 서로 응원해주며 활동하는 모습이 좋다"고 말했다.

에버글로우의 새 싱글 앨범 타이틀곡은 'Adios'는 당당하고 주체적인 요즘 세대를 대변한 곡이다. 프로듀싱팀 Olof Lindskog, Hayley Aitken, Gavin Jones와 서지음, 72가 에버글로우의 매력과 특색을 가요계의 주인공이 될 에버글로우로 표현해냈다.

에버글로우는 이날 오후 두 번째 싱글 앨범 'HUSH'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이어간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고래싸움에 대박..
[닥터박의 생활건강] 아르기닌에 대..
[진교문의 디지털농업 이야기] 작물..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