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나의 나라' 양세종, 장혁과 다시 손잡았다 "대군을 왕으로 만들겠다"
2019년 11월 16일 오후 23:2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양세종이 장혁과 다시 손잡았다.

16일 방송된 JTBC '나의 나라'에서는 부상당한 한희재(김설현 분)를 데리고 도망치는 서휘(양세종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서휘는 뒤쫓아오는 병사들과 싸우다 부상을 입고, 죽음을 당할 순간 이방원(장혁 분)이 등장했다.

나의나라 [JTBC 캡처]


이방원은 군사들을 다 죽였고, 서휘는 이방원에게 "당신의 나라는 내게 너무 버거웠고, 나의 나라는 당신에게 너무 소박했다. 하지만 내 사람들이 다치는 것은 못 보겟다. 나에게 사람이 나라다"고 말했다.

서휘는 "난 대군을 왕으로 만들거다. 우리를 지켜달라"고 말했다.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액션 사극으로 매주 금토 11시에 방송된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